하이거

판교핫뉴스

첨단 안전기술 확산·촉진 위한 “스마트 건설안전 지원 시범사업” 공모-28일부터 건설현장 대상 공모

하이거 2022. 6. 30. 12:57

첨단 안전기술 확산·촉진 위한 스마트 건설안전 지원 시범사업공모-28일부터 건설현장 대상 공모전년대비 지원사업 규모 4배 확대

담당부서건설안전과 등록일2022-06-27 11:00

 

첨단 안전기술 확산·촉진 위한

“스마트 건설안전 지원 시범사업”공모

- 28일부터 건설현장 대상 공모… 전년대비 지원사업 규모 4배 확대 -

 

□국토교통부(장관 원희룡)와 국토안전관리원(원장 김일환)은 첨단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 건설안전 체계의 현장 확산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 건설안전 지원 시범사업(이하 지원사업)을 6월 28일부터 7월 15일까지 공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ㅇ 지원사업은 300억원 미만 중소규모 건설현장에 지능형(AI) CCTV, 구조물 붕괴·변위위험 경보장비 등 스마트 건설안전장비의 설치와 장비운용 등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ㅇ 지난해에는 국토안전관리원 자체 사업으로 영남지역 12개소를 대상으로실시하였으며, 올해는 지원대상을 전국 약 40여개소로 전년대비 확대하였다.

 

ㅇ 국토부는 지원사업이 안전관리가 취약한 중소규모 건설현장의 건설안전관리내실화와 스마트 안전기술 보급 촉진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지원사업의 세부 추진일정은 아래 표와 같다.

 

< 추진일정>

공모공고 공모접수 대상선정 설치·운영관리

’22.6.22 ‘22.6.28∼7.8 ‘22.8월 중 ‘22.8월~’23.8월

(수도권·강원)

’22.7.5~7.15

(중부권·호남권)

 

ㅇ 공정성과 전문성을 담보할 수 있도록 외부 전문가를 포함한 운영위원회를 구성하고, 공사규모, 잔여 공사기간, 위험공종 유무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심사할 계획이며,

 

ㅇ 장비의 설치와 운영에 대한 지원기간은 현장의 여건에 따라 조정하되 최대 1년까지 지원한다.

 

ㅇ 공모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국토교통부 누리집(www.molit.go.kr) 및 국토안전관리원 누리집(www.kalis.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국토교통부 김영국 기술안전정책관은 “건설사고 감소를 위해서는 건설 사망사고가 많은 중소규모 건설현장에도 많은 관심과 노력이 필요하다”면서,

 

ㅇ“이번 스마트 건설안전 지원 시범사업이 건설안전에 대한 건설사의 관심을 증대시키고, 향후 스마트 건설안전장비 의무화 제도 마련을 위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참고 스마트 안전관리 지원사업 지원장비

 

ㅇ(지원장비) 지능형(AI) CCTV, 붕괴·변위 위험경보장비 등 건설현장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지원

 

장비명 사진 규격 및 성능 기대효과

지능형 < 고정형 > - CCTV 200만 화소 이상, 20배 줌 이상, PTZ(고정형) ㅇ근로자 안전모 미착용, 쓰러짐 이벤트 감지를 통해 안전사고 및 사망사고 예방

(AI) 이동형 타입은 무전원상태에서 사용이 가능한 배터리 내장형으로 8시간 이상 사용이 가능하여야 하며, 필요시 상시 전원 및 배터리 교체가 가능하여야 함. (LTE상태 및 배터리 상태표시)

CCTV - 4개 채널 이상 영상 저장 장치 ☞ 데이터 정확도 향상을 위하여 지속적인 데이터 확보 필요

- LTE 통신장비 포함*

* 현장 여건에 따라 고정형, 이동형 CCTV 모두 LTE 통신장비 탑재 필요

- 지능형 프로그램 포함*(위험지역 접근, 화재, 안전모 착용, 쓰러짐 등 위험 자동감지 가능)

* 인식률 70% 이상

- 영상 인식 후 실시간 알림(관리자 및 근로자 스마트폰, 종합상황판 등과 연계 가능)

< 이동형 > - CCTV는 제조업체로부터 물품(정품)공급확약서 및 기술지원협약서를 받아야 함

구조물 붕괴·변위 위험경보장비 - 기울기 변위/가속도 변화 측정 및 충격 감지 ㅇ구조물의 기울기 변위 및 가속도 변화 감지 등 가설 구조물의 안전성 여부를 사전에 확인하여 가설재 붕괴를 사전에 예방

- 가시설 구조물 등에 탈부착 가능

- 변화를 감지하여 변화 값을 실시간으로 알림(관리자 및 근로자 스마트폰, 종합상황판 등과 연계 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