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거

판교핫뉴스

디지털 경쟁력, 전년대비 4단계 상승한 8위 기록-2022년 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IMD) 세계디지털 경쟁력 평가결과 발표

하이거 2022. 9. 29. 09:36

디지털 경쟁력, 전년대비 4단계 상승한 8위 기록-2022년 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IMD) 세계디지털 경쟁력 평가결과 발표

작성일 2022-09-28 부서 정보통신산업정책과

 

 


디지털 경쟁력, 전년대비 4단계 상승한 8위 기록
- 2022년 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IMD) 세계디지털 경쟁력 평가결과 발표 -
인구 2천만명 이상 27개국 중 미국에 이어 2위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 이하 ‘과기정통부’)는 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IMD)이 발표한 2022년 세계 디지털경쟁력 평가결과 한국이 평가대상 63개국 중 8위를 기록, 전년대비 4단계가 상승했다고 밝혔다.

※ 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IMD)은 2017년부터 디지털 기술에 대한 적응력 등에 대해 지식, 기술, 미래준비도 등 3개 분야, 9개 부문, 54개 세부지표를 측정하여 국가별 디지털 경쟁력을 평가·발표

국가별로는 지난해 4위였던 덴마크가 1위를 차지하였고, 1위였던 미국은 한 단계 하락한 2위를 기록하였다. 아·태지역에서는 싱가포르가 4위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한 반면 중국은 17위, 일본은 29위를 기록하였다. 한국은 아·태지역 14개국 중 싱가포르에 이은 2위를, 인구 2천만 명 이상인 27개국 중에서는 미국에 이은 2위를 기록하였다.

부문별로 살펴보면, 지식, 기술, 미래준비도 3개 부문 중에서 미래준비도 순위가 상승(5위→2위)하였으며, 기술 부문은 전년과 같은 13위를 유지하고, 지식 부문에서 순위가 하락(15위→16위)하였다.

전년보다 3단계 상승하여 2위를 기록한 미래준비도 부문을 분야별로 살펴보면 전자참여지수 1위 유지, 비대면 서비스 활성화로 인터넷 소매업 매출액 지표 상승(2→1위), 스마트폰 보유율 상승(16→4위) 등에 힘입어 신기술 적응도 분야에서 1위를 기록하였으며,
또한 디지털 전환에 따른 로봇사용지표 3위를 유지하였으며, 기업의 민첩성(18→16위) 및 기업가의 실패공포*(16→2위) 지표가 상승하는 등 기업여건에 대한 인식이 개선되어 사업능력 분야가 2위를 기록하고, 전자정부 2위 유지, 신규지표인 정부의 사이버보안 능력 6위를 기록하는 등 정보기술(IT)통합 분야도 2단계 상승(16→14위)하는 등 고른 상승세를 보였다.

* 실패에 대한 공포가 사업 시작을 제약하는 비율

전년과 같은 13위를 기록한 기술부문에서는 통신 투자 지표 순위가 상승(44→15위)하여 자본여건분야 순위가 1단계 상승(16→15위)하였으며, 규제여건분야 계약실행 지표 2위, 기술여건분야 고도기술 수출비중 지표가 6위를 기록하였다.

지식부문의 경우 연구개발 총액 2위, 인구대비 연구개발 인력 3위 등은 높은 순위를 유지하였으나, 인재분야의 국제경험 지표 59위, 외국인 숙련 직원 지표 49위, 여성연구원 53위 등이 상대적으로 낮은 순위를 기록하였다.

과기정통부는 박윤규 제2차관은 “윤석열 대통령께서 이번‘뉴욕 구상’을 통해 밝히신 디지털 혁신 전망(비전)과 이를 실현하기 위한 ‘대한민국 디지털 전략’을 충실히 이행하여 디지털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붙임 : 1. 2022 세계 디지털경쟁력 평가 결과
2. 세부지표별 순위
3. 국가별 순위



붙임1 2022년 세계 디지털 경쟁력 평가 결과 

◆ 스위스 국제경영개발원(IMD)은 ‘22년 세계 디지털 경쟁력 순위를 9.28(수)에 발표(63개국 평가, 한국 8위)
※ 연도별 순위: (’17)19위 → (‘18)14위 → (’19)10위 → (‘20)8위 → (’21)12위 → (‘22)8위

□ (개요) 기술변화에 대한 국가의 적응력·대응력 및 기술개발능력 등을 평가

○ 3대 분야(지식, 기술, 미래준비도)·9개 부문·54개 세부지표로 구성 

□ (평가결과) 63개국 중 종합순위 8위로 전년 대비 4단계 상승, 인구 2천만명 이상 27개국 중 미국에 이어 2위, 아·태지역 14개국 중 2위

※ 덴마크 1위, 지난해 1위였던 미국은 2위로 하락, 핀란드(7)·한국(8)·캐나다(10) 10위권 진입, 대만(11)·노르웨이(12)·UAE(13)는 10위권 밖으로 밀려나, 중국 15위, 일본 28위

○ 미래준비도 부문 3단계 상승으로 종합순위 상승 견인(5→2위),
기술부문은 전년 순위 유지(13위), 지식 순위는 1단계 하락(15→16위)
분야 미래준비도(5→2위) 기술(13→13위) 지식(15→16위)
부문 신기술 사업 정보기술 규제 자본 기술 인재 교육 과학
적응도 능력 통합 여건 여건 여건 훈련 기술
2022년 1 2 14 23 15 7 33 16 3
2021년 2 5 16 23 16 7 26 16 3

분야 강점 약점
미래준비도 전자참여지수(1위), 인터넷소매업매출액(2→1위), 전자정부(2위), 기업가의 실패 공포(16→2위), 로봇사용(3위), 스마트폰 보유율(16→4위) 공공·민간 동반자관계(38-46위), 
빅데이터 분석기술 활용(26→34위),
기회와 위협 대응(20→35위)
기술 계약실행 규제여건(2위), 기술개발 및 적용(45→48위), 금융재정 서비스(42→47위), 지적재산권(36→37위)
고도기술 수출비중(7→6위)
지식 연구개발지출총액(2위), 인구대비 연구개발 인력(3위), 교육훈련성취도(4위), 국제학업성취도평가(PISA) 수학성취도(6위) 여성연구원(53위), 국제 경험(52→59위), 외국인 숙련 직원(46→49위),
디지털 기술 능력(33→46위)

붙임2 세부지표별 순위

< 지식 > 15→16위
인재(Talent)  교육훈련(Training) & education) 과학 기술(Scientific concentration) 
(26→23) (16→16) (3→3)
국제학업성취도평가  6→ 6 직원 교육 32→34 연구개발 총액 2→ 2
교육 평가-수학
국제 경험 52→59 교육비 총액 38→42 인구대비 연구 개발 인력 3→ 3
외국인 숙련직 직원 46→49 고등 교육 성취도 4→ 4 여성 연구원 53→53
도시 관리 9→ 7 학생-교사 비율 33→30 연구개발 생산성 27→26
(대학 이상 전문교육)
디지털 기술 능력  33→46 과학 학사 11→11 과학 기술 고용 33→33
국제 학생의 순 유입 44→38 여성 학위 소지자 21→20 첨단기술 특허허가 3→ 4
교육 및 연구개발분야의 로봇 12→ 7

< 기술 > 13→13위
규제여건(Regulatory framework) 자본여건(Capital) 기술여건(Technological framework)
(23→23) (16→15) (7→7)
창업 19→19 정보기술&매체(미디어)  2→ 4 통신기술 12→12
주식시장 자본화
계약 실행 2→ 2 기술개발을 위한 자금 34→30 모바일 광대역통신 가입자 10→15
이민법 27→29 금융 재정 서비스 42→47 무선 광대역통신 21→25
기술 개발 및 적용 45→48 국가신용등급 16→17 인터넷사용자 7→ 8
과학 연구 관련법 30→31 벤처 캐피탈 39→35 인터넷 대역폭 속도 12→12
지적재산권 36→37 통신 투자 44→15 고도기술 수출비중(%) 7→ 6

< 미래준비도 > 5→2위
신기술 적응도(Adaptive attitudes) 사업 능력(Business agility)  정보기술 통합(IT integration)
(2→1) (5→2) (16→14)
전자참여 지수 1→1 기회와 위협 대응 20→35 전자정부 2→2
인터넷 소매업 매출액 2→1 로봇 사용 3→ 3 공공민간 동반자관계 38→46
태블릿 보유 비율 22→26 기업의 신속 대응력 18→16 사이버보안 23→28
스마트폰 보유 비율 16→ 4 빅데이터 및 분석기술 활용 26→34 소프트웨어 불법복제 20→20
세계화에 대한 태도 17→11 기업·대학간 지식이진 25→30 정부 사이버보안 역량(신규) 6
기업가의 실패공포 16→ 2 개인정보보호 법률(신규) 33
붙임3 국가별 순위

국가 순위 국가 순위
‘22 ‘21 변동 ‘22 ‘21 변동
덴마크 1 4 3 체코 33 33 -
미국 2 1 -1 라트비아 34 37 3
스웨덴 3 3 - 사우디아라비아 35 36 1
싱가포르 4 5 1 카자흐스탄 36 32 -4
스위스 5 6 1 슬로베니아 37 35 -2
네덜란드 6 7 1 포르투갈 38 34 -4
핀란드 7 11 4 이탈리아 39 40 1
한국 8 12 4 태국 40 38 -2
홍콩 9 2 -7 칠레 41 39 -2
캐나다 10 13 3 헝가리 42 45 3
대만 11 8 -3 크로아티아 43 55 12
노르웨이 12 9 -3 인도 44 46 -2
UAE  13 10 -3 사이프러스 45 43 2
호주 14 20 6 폴란드 46 41 5
이스라엘 15 17 2 슬로바키아 47 47 -
영국 16 14 -2 불가리아 48 52 4
중국 17 15 -2 루마니아 49 50 1
오스트리아 18 16 -2 그리스 50 44 -6
독일 19 18 -1 인도네시아 51 53 2
에스토니아 20 25 5 브라질 52 51 -1
아이슬란드 21 21 - 요르단 53 49 -1
프랑스 22 24 2 터키 54 48 -6
벨기에 23 26 3 멕시코 55 56 1
아일랜드 24 19 -5 필리핀 56 58 2
리투아니아 25 30 5 페루 57 57 -
카타르 26 29 3 남아프리카공화국 58 60 2
뉴질랜드 27 23 -4 아르헨티나 59 61 2
스페인 28 31 3 콜롬비아 60 59 -1
일본 29 28 -1 보츠와나 61 63 2
룩셈부르크 30 22 -8 몽골 62 62 -
말레이시아 31 27 -5 베네수엘라 63 64 1
바레인 32 33 신규
* 인구 2천만명 이상 국가(진하게 표시) 27개국 중 2위, 아·태 14개국 중 2위